민주평통 광주회의, 고려인마을 마스크 지원
민주평통 광주회의, 고려인마을 마스크 지원
  • 조지연 기자
  • 승인 2020.03.31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방역 취약계층인 고려인 마을 찾아 500장 전달

광주광역시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광주지역회의는 지난 30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취약계층인 고려인마을을 찾아 마스크 500장을 지원했다.

마스크는 광주시에서 200장, 민주평통 광주지역회의에서 300장을 지원했다.

광주시와 민주평통 광주지역회의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고려인마을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 대부분이 축소 및 잠정 중단되었으나 불가피하게 돌봄교실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언어 소통 등으로 마스크 공급이 어려운 점을 고려해 고려인마을에 마스크를 지원하기로 했다.

홍경표 민주평통 광주지역회의 부의장은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 실천으로 고려인 마을을 지원하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