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저수지 수문조사연보' 발간
한국농어촌공사, '저수지 수문조사연보' 발간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0.03.19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가뭄, 홍수 등 농어촌의 재해를 예방하는데 필요한 수문자료 제공을 위한 '2019년 저수지 수문조사연보'를 발간했다고 19일 밝혔다.

수문조사연보의 강수분석과 기온분석에서는 2019년 1월부터 12월까지 월별·지역별 현황과 종합분석을 도표와 그림을 포함해 알기 쉽게 정리하였다. 

저수율 분석에서는 저수율 추이, 지역별 저수율, 시도별 현황분석을 도표와 그래프로 보여주는 방식으로 구성됐으며, 공사 관리 저수지 3,409개소에 대한 시설별 저수율, 저수위를 수록하였다.

이번 연보에 따르면, 2019년 한 해 동안 강수량은 11월을 제외하고는 평년 보다 낮은 수준이었지만 공사 관리 저수지의 저수율은 대체로 평년보다 높은 저수율을 유지했다.

농업용수가 많이 사용되는 7~8월 또한 낮은 강수량에도 불구하고 평년과 비슷한 저수율 수준으로 운영됐던 것이 주목할 만한 점이다.

저수율 자료가 중요한 이유는 농업용수의 적기·적소 공급과 함께 가뭄 때는 공급 가능한 물의 양을, 홍수 때는 저류할 수 있는 물의 양을 가늠할 수 있기 때문이다.

기후변화와 함께 물 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는 만큼 이번에 발간된 연보의 수문자료는 앞으로 수자원분야 연구 등의 기초자료로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 자료는 측정·입력된 자료를 누락데이터 추출, 데이터 비교 보정 등의 자동 및 수동 데이터 품질관리 기법을 적용해 측정 자료에 대한 신뢰성을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