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훈 예비후보, “경선과정 고소·고발 조건없이 취하”
신정훈 예비후보, “경선과정 고소·고발 조건없이 취하”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0.03.07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대후보측 전직 시,도의원 복당도 포용키로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경선과정에서 제기된 각종 고소·고발을 조건 없이 취하하고 상대 후보 측 주요 인사들의 민주당 복당도 적극 포용하겠다고 밝혔다.

신정훈 예비후보.
신정훈 예비후보.

신정훈 예비후보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통합과 소통을 통해 나주와 화순의 골든타임을 반드시 살리겠다"라며 "고소·고발 취하는 나주와 화순의 변화와 발전을 위해 지역주민의 역량을 결집하고 분열 없는 통합을 이루기 위한 대의적 판단에 따른 통 큰 결정이다"라고 밝혔다.

특히 입당이 유보됐던 상대 후보 측 전직 시, 도의원 등 9명에 대한 복당도 적극적으로 포용하겠다는 입장이다.

이와 함께 시장 군수와의 긴밀한 소통과 협력은 물론 용광로 선대위를 통해 더 큰 승리를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

신정훈 예비후보는 "정치와 선거로 인해 지역사회가 분열되는 일이 없도록 치열했던 경선과정의 상처를 치유하고 민주당의 단결과 협력, 통합과 화합의 나주, 화순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