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광주, 장성역 열화상카메라 설치
코레일 광주, 장성역 열화상카메라 설치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20.03.03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레일 광주본부(본부장 김진준)는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지역비상방역대책본부를 24시간 운영하는 체계로 전환하고, 지자체의 협조를 요청하여 열화상카메라 운영시간연장 및 추가설치를 요청하였다.

ⓒ코레일 광주본부 제공
ⓒ코레일 광주본부 제공

이에 지난달 28일부터 장성역에 열화상 카메라를 추가설치하여 광주본부내 5개역(광주역, 광주송정역, 나주역, 목포역 포함)에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더 많은 철도이용객들의 건강상태를 실시간 체크하여 코로나 19로 부터 안심하고 열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더욱 철도차량 및 역사 내 방역과 소독횟수도 대폭 강화하였다.

김진준 코레일 광주본부장은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하여 고객들의 안전 못지않게 철도 직원들의 감염예방을 위하여, 전직원 마스크 착용 의무화, 매일 3회이상 발열체크, 집단사업장 중심 방역·소독 강화 등 직원들의 위생관리를 최고단계로 유지중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