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코로나19 신천지교회 폐쇄
순천시, 코로나19 신천지교회 폐쇄
  • 박인배 기자
  • 승인 2020.02.23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신천지 순천교회 폐쇄 방역활동 조치

코로나19로부터 순천시민의 안전을 위해 종교단체 등 방역 총력

순천시는 최근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확진자의 급속한 확산으로 지역주민들의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어 순천시 관내 교회 내‧외부 소독을 실시했다. 

전남 순천시가 22일 신천지 순천교회를 폐쇄조치하고 방역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남 순천시청 제공
전남 순천시가 22일 신천지 순천교회를 폐쇄조치하고 방역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남 순천시청 제공

또 순천 신천지교회 예배당 건물에 대해 지난 22일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제49조(감염병의 예방 조치)에 의거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폐쇄 조치를 취했다.

순천시는 신천지교회 측에 대구‧경북지역 예배에 참석했거나 방문한 신도 명단 제출을 요구하였으나 명단 확보가 쉽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시보건소는 2월 1일부터 코로나19 대책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면서 전직원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선별진료소 확대 운영 등 환자 발생에 공백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한 매주 의약정 협의회를 개최하여 민관 협력대응체계를 더욱 강화해나가고 있다.

또한 방역소독요원 24명을 긴급 채용해, 읍면동에 배치하였고 보건소에서는 차량 3대를 이용해 교회‧성당 등 다중이용시설에 집중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순천시보건소 관계자는 종교단체를 비롯한 모든 단체활동과 외출 자제, 마스크 착용, 손씻기, 기침예절을 준수하여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순천시가 되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