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종-김성진 예비후보, 단일화 합의
박시종-김성진 예비후보, 단일화 합의
  • 이상현 기자
  • 승인 2020.02.06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시종, 김성진, 광주와 광산으로 미래를 위해 단일화 합의, 분열이 아닌 통합으로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산을 총선 예비후보 김성진, 박시종 후보가 단일화에 합의했다.

단일화 합의에 따라 광산을 경선구도가 새롭게 급물살을 탈지 주목된다.  

6일 두 예비후보는 '단일화 통 큰 결단은 광주의 정치, 광산의 정치혁신에 큰 획을 긋는 것은 물론 정치·경제의 전문가가 함께 더 나은 광주, 더 큰 광산을 만들어 가기 위한 결정"이라고 선언했다. (아래 합의문 전문 참조)

6일 단일화 합의를 선언한 김성진(왼쪽), 박시종 더불어민주당 광주 광산을 총선 에비후보.
6일 단일화 합의를 선언한 김성진(왼쪽), 박시종 더불어민주당 광주 광산을 총선 에비후보.

두 예비후보는 “깨끗하고 참신한 새 인물을 바라는 지역 민심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힘을 모았다”며 “측근비리 등 숱한 의혹으로 얼룩진 토호 정치로는 이 시대의 과제인 정치혁신, 검찰개혁, 야당심판 등에 당당히 나설 수 없다는데 뜻을 같이했다”고 했다.

이어 “경제전문가 김성진 예비후보, 국정경험이 풍부한 박시종 예비후보가 두 손을 꼭 잡은 단일화로 지역 민심을 하나로 통합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단일화를 통한 지역통합과 경제 활성화의 의지를 밝혔다.

현재 단일화 협상 실무기구를 만들어 단일화 시기, 방식 등에 대한 논의가 들어갔으며 단일화 전 과정은 민주적인 절차를 통해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할 예정이다.

두 후보캠프 관계자는 "광주 광산을 민주당 당내 경선구도를 1대1로 압축해야한다는 지역 유권자들이 높은 여론을 반영하여 박시종, 김성진 후보가 단일화에 합의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합의문 [전문] 

광주와 광산의 미래를 위해 하나가 되겠습니다.

더불어민주당 광산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김성진, 박시종 두 사람의 단일화를 선언합니다.

두 예비후보는 깨끗하고 참신한 새 인물을 바라는 절대다수 지역민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힘을 모으기로 약속하였습니다.

측근비리 등 숱한 의혹으로 얼룩진 토호 정치로는 이 시대의 과제인 정치혁신, 검찰개혁, 야당심판 등에 당당히 나설 수 없다는데 뜻을 같이했습니다.

이와 더불어 경제전문가 김성진 예비후보, 국정경험이 풍부한 박시종 예비후보가 두 손을 꼭 잡은 단일화로 지역 민심을 하나로 통합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1. 협상실무기구를 통해 단일화 시기 및 방식 논의

2. 민주적 절차에 따른 공정하고 투명한 단일화 진행

정치혁신! 지역발전! 반드시 해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0. 02. 06

더불어민주당 광산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박시종, 김성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