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영래 정형외과병원장, 조선대 발전기금 기탁
문영래 정형외과병원장, 조선대 발전기금 기탁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12.13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장시켜 준 모교에 보답… 지속적 기부 약속”

조선대학교 출신 문영래 원장(문영래정형외과병원)이 모교 후배들을 위해 발전기금을 기탁했다.

13일 조선대학교에 따르면 지난 12월 12일 오후 5시 30분 문영래정형외과병원에서 문영래 원장의 발전기금 기탁식이 개최됐다. 문 원장이 기탁한 발전기금은 1000만원이다.

ⓒ조선대학교 제공
ⓒ조선대학교 제공

문 원장은 이날 “조선대학교의 교수로서 재직하면서 학교의 도움으로 여기까지 성장했다”면서 “학교의 발전을 기원하고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발전기금 기탁을 통해 모교를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조선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문영래 원장은 지난 2000년부터 조선대학교 교수로 재직하다 최근 퇴직하여 병원을 개원했다.

2005년과 2006년 미국 뉴욕 콜롬비아 대학에서 연수했으며, 대한 견주관절학회 회장을 역임했다. 기아타이거즈 재활센터장, 대한 스포츠 의학회 이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