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철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문화현장 방문
조인철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문화현장 방문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11.07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예총, 문화예술단체 간담회 개최…건의사항 등 청취

조인철 광주광역시 문화경제부시장이 문화현장 목소리 청취에 나섰다.

지난 10월30일 취임한 조 부시장은 7일 (사)한국예총 광주광역시연합회가 주최한 ‘제10회 전시아트 페스티벌’을 관람하고 이어 문화예술단체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조인철 광주광역시 문화경제부시장이 7일 한국예총 광주시연합회를 방문하여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광주시청 제공
조인철 광주광역시 문화경제부시장이 7일 한국예총 광주시연합회를 방문하여 의견을 청취하고 있다. ⓒ광주시청 제공

이 자리에서 조 부시장은 “미래 먹거리와 일자리가 돼 지역 문화예술인도 새로운 활력을 얻었으면 좋겠다”며 “광주가 아시아문화중심도시로서의 위상을 찾고 확고하게 정립할 수 있도록 지역 문화예술단체와 함께 역량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이어 “광주의 문화예술단체가 광주예술을 활성화하고 나아가 한국예술 발전에 힘을 실어주는 교두보 역할을 담당해 예향광주의 위상을 높여달라”고 당부했다.

또 문화예술 활동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와 어려움, 건의사항들을 경청했다.

조 부시장은 취임 당일에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을, 지난 1일에는 의재미술관 등 지역 문화 관련 기관을 찾아 문화예술인들의 애로사항을 들은 바 있다.

앞으로도 조 부시장은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와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문화기관 및 단체를 지속적으로 찾아 대화의 시간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사)한국예총 광주광역시연합회는 문학, 연극, 무용, 국악, 미술, 영화, 연예, 건축가, 음악, 사진 등 문화예술분야 10개 단체의 연합회로 1987년 창립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