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병원 입원해도 걱정 없이 맡기세요”
“아이들 병원 입원해도 걱정 없이 맡기세요”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11.07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7일부터 광역지자체 최초 입원아동 돌봄서비스 실시
만 12세 이하 입원아동 대상…시간당 1천3백원~6천5백원
아동간병 전문가가 간병, 투약 돕기, 정서적 지원 등 종합돌봄 제공

광주광역시가 7일 전국 광역지자체 중 최초로 ‘입원아동 돌봄서비스’를 실시한다.

기존 광산구 주민만을 대상으로 하던 ‘병원아동 돌봄서비스’를 시 전역으로 확대한 것으로 지난 6일 보건복지부 사회보장 협의를 완료하고 이날부터 실시하게 됐다.

입원아동 돌봄서비스는 지난 8월 19일 광주시가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발표한 ‘아이키움 행복한 광주 만들기’ 대책 중 하나로 , 지난 9월 2일 ‘광주긴급아이돌봄센터’ 개소에 이어 시행됐다.

입원아동 돌봄서비스는 아이가 아파 병원에 입원하면 아동전문 간병교육을 받은 ‘병원아동보호사’가 아동간병 및 투약 돕기, 정서적 지원(놀이지원, 책읽어 주기) 등 종합돌봄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서비스 이용대상은 병원에 입원한 만 12세(2007년~2019년생)이하 아동으로, 이용요금은 시간당 1300원~6500원(본인부담금 기준)이며 소득에 따라 차등 지원한다.

이용방법은 사업수행기관인 광주여성재단(1899-5912)으로 신청하면 매칭시스템을 통해 아동보호사를 매칭한 후 시간 등을 정하면 아이가 입원한 병원으로 아동보호사가 방문해 아이를 돌보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