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당 광주, '부적정 출장' 북구의원 징계
더민주당 광주, '부적정 출장' 북구의원 징계
  • 이상현 기자
  • 승인 2019.11.06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당 윤리심판원, 북구의회 의원 4명 징계
고점례 북구의회 의장 3개월 자격정지 '중징계'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위원장 송갑석 의원)이 부적정한 출장 의혹과 관련 북구의회 의원 4명을 징계했다.

광주시당은 7일 부적절한 국내출장 의혹으로 윤리심판원에 회부된 북구의회 의원 4명에 대해 징계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민주당 광주광역시당사. ⓒ광주인
더불어 민주당 광주광역시당사. ⓒ광주인

더민주당 광주광역시당 윤리심판원은 북구의회 고점례 의장에게 당원자격정지 3개월의 중징계를 의결하고, 김건안 운영위원장과 출장에 동행한 북구의원 2명에 대해서는 각각 당직자격정지 3개월과 서면경고를 의결했다.

징계처분을 받은 북구의원들은 심판결정문을 통보받은 후 7일 이내에 중앙당 윤리심판원에 이의신청을 할 수 있으며 이의신청을 하지않을 경우 징계가 확정된다.

송갑석 더민주당 광주광역시당 위원장은 “선출직공직자의 한 사람으로서 이번 징계청원건과 관련해 광주시민 여러분께 죄송스럽다”며 “윤리심판원의 결정을 존중하고 엄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광주시민 여러분께 인정받고 능력있는 더불어민주당을 위해 당 차원의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은 오는 16일 오후2시 당 소속 지방의원 워크숍을 개최해 선출직공직자의 역할과 자세에 대한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