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둘레길 밟기 체험교육 시행
지리산 둘레길 밟기 체험교육 시행
  • 광주in
  • 승인 2019.10.15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구례군청 제공
ⓒ전남 구례군청 제공

전남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구례군산하 공무원 70명을 대상으로 ‘잠시 쉬어가는 여정’이라는 주제로 지리산(J-MT.구례) 둘레길 밟기 체험교육을 10월 중 2차례에 걸쳐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리산 둘레길은 지리산 둘레 3개도(전북, 전남, 경남), 5개시군(남원, 구례, 하동, 산청, 함양) 21개읍면 120여개 마을을 잇는 295km의 장거리 도보길이다.

이번 밟기 체험은 구례군 구간에 속한 둘레길 중 가장 탐방객이 많은 구간 26km로, 산동현천마을을 출발하여 탑동마을, 구리재, 방광마을, 지리산생태탐방원, 오미마을(운조루), 용호정, 수달관찰대로 이어지는 코스로 1박2일간의 일정으로 진행했다.

구례군은 이야기가 있는 지리산 둘레길 밟기 체험행사를 통해 직원 간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고, 지리산이 가진 매력적 관광 콘텐츠를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