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수호ㆍ검찰개혁" 150만 국민이 촛불집회
"조국 수호ㆍ검찰개혁" 150만 국민이 촛불집회
  • 예제하 기자
  • 승인 2019.09.29 10:3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 서울 대검찰청 앞서 7차 촛불 집회
7차 사법 적폐 청산을 위한 검찰개혁 촛불 문화제, 150만명 운집
ⓒ광주인
ⓒ광주인
ⓒ광주인
ⓒ광주인
ⓒ광주인
ⓒ광주인
ⓒ광주인
ⓒ광주인

 

28일 오후 광주에서 온 '광주촛불시민행동'이 촛불문화제가 열리는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앞으로 행진하고 있다.  ⓒ예제하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시민나팔부대'가 맞은편의 보수단체들에 맞서 나팔을 불고있다.  ⓒ예제하
ⓒ예제하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하늘에 태극기와 '검찰개혁 국민의 명령'이라는 글귀가 새겨진 깃발이 휘날리고 있다.  ⓒ예제하
서울 서초동 누에다리에서 본 7차 촛불문화제. 28일 오후 5시30분 이후 오른쪽 2차선도 촛불시민드로 가득찼다. ⓒ예제하
ⓒ예제하
서울 송파구 문정동에서 온 최연소 집회참가자.  ⓒ예제하
ⓒ예제하
ⓒ예제하
노무현 전대통령의 이름이 쓰인 깃발이 나부끼고있다.  ⓒ예제하
ⓒ예제하
전남 장흥에서 올라 오셨다는 스님도 검찰개혁에 동참.  ⓒ예제하
오후 7시를 넘어서는 서울 성모병원에서 서초역까지  반포대로 일대가 촛불로 가득찼다.  ⓒ예제하
아이들도 한목소리로 검찰개혁.  ⓒ예제하
아이가 들고있는 문구가 현 시국과 맞 닿아 있는것 같다.  ⓒ예제하
사람 사는 세상.  ⓒ예제하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수사를 비판하고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대규모 촛불집회가  28일 오후 서울 서초동 검찰청사 앞에서 열렸다. 

집회 전 시민연대측이 말한 10만명을 훌쩍 넘어선 150여만명의 시민들이 전국 각지에서 서초동으로 모여들면서 검찰청사 옆 반포대로를 비롯한 서초동 일대가 '조국수호, 검찰개혁'의 구호와 촛불로 가득 찼다.

광주에서는 이날 낮 12시에 버스 8대가 광주문화예술회관 앞에서 출발했으며, 개인적으로 대중교통편을 이용하여 집회에 참석하기도 했다. 

시민연대측은 이날 집회에서 '사법 적폐 청산', '공수처 신설','검찰개혁'의 필요성을 주장했으며, 촛불집회 참가자들은 '조국수호'와 '검찰개혁'이라고 쓴 플래카드를 펼쳐 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촛불집회에서 '박근혜 탄핵' 광주촛불 사회자였던 백금렬씨가 무대에 올라 검찰을 비판하는 판소리를 들려줘 큰 호응을 받았다. 또 김병균 목사도 무대에서 시국연설을 하기도 했다.

이날 7차 촛불문화제는 밤 10시쯤  5시간 동안의 집회가 마무리됐으며 시민연대와 경찰의 안내에 따라 서초역과 서초동일대에 세워 둔 차량으로 이동했다. 

맞은편에서는 보수단체 자유연대 주최로 조국장관의 사퇴를 주장하는 맞불집회가 열렸지만 큰 충돌없이 집회를 마쳤다.

한편 '검찰 개혁, 광주촛불 시민행동'은 주부 김윤아씨가 SNS에서 제안하면서 당초 상경버스 규모가 3대에서 8대로 늘어났다. 시민행동은 광주에서 1인시위 또는 촛불집회를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오영순 2019-09-29 16:24:30
역사의 현장소리를 직접 전해주는
투철한 직업정신에 고마움 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