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학생․교사들, 고흥서 바다 정화 봉사활동
광주 학생․교사들, 고흥서 바다 정화 봉사활동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9.23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교육청 광주학생봉사활동교육연구회가 지난 9월 21일(토) ‘2019 학부모와 함께하는 해양환경정화 봉사활동’을 전남 고흥에 있는 광주학생해양수련원 부근 발포리 및 모래금 마을 주변과 해안 일대에서 실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고흥군청 직원, 전남공고, 숭의고, 광주여상, 용봉중 등 80여 명의 광주지역 중․고등학생과 학부모봉사단, 사랑가족봉사단(김혜정 단장), 교육지원청 장학사 및 교직원이 함께 참여해 인근 지역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또한 우주강국을 향한 대한민국의 꿈과 희망의 상징인 나로우주센터 우주 과학관을 관람하는 프로그램도 실시했다.

ⓒ광주시교육청 제공
ⓒ광주시교육청 제공

장휘국 교육감은 학생들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통해 “이번 봉사활동이 해양 환경오염 문제 해결에 함께 참여하고 아름답고 깨끗한 환경을 가꾸고 보전해 참된 봉사의 의미를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행사에 참여한 전남공고 김정빈 학생은 “해안이 플라스틱으로 너무 많이 오염이 되어서 놀랐다. 앞으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쓰레기를 버리지 않고 재활용하는 생활을 해야겠다. 기회가 되면 다음에도 봉사활동에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광주학생봉사활동교육연구회(회장 박주정 교장)는 현재 학부모지도봉사단을 통한 광주 학생봉사활동을 활성화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빛고을 학생들이 나눔과 배려의 봉사정신을 더욱 실질적으로 체감하고, 참여하도록 추진 중이다.

오는 10월에는 학부모님들의 봉사활동 마인드 확산을 위해 1급 봉사활동지도자 자격연수를 계획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