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부터 ‘제2회 광산통일열차’ 예매
29일부터 ‘제2회 광산통일열차’ 예매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8.25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9월 20일 광주송정역과 도라산역 왕복, 구민 130명 선착순 모집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다음달 20일 광주송정역과 도라산역을 왕복하는 ‘제2회 광산통일열차’ 기차표 예매를 이달 29일 오전 9시부터 광산문예회관 예매사이트(http://gsart.moonhwain.net)에서 시작한다.

지난해 평양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광산구는, 4월 광산통일열차를 운행했다. 이 첫 열차는 예매 15분 만에 전석 매진을 기록할 정도로 지역사회에서 큰 호응을 얻기도. 이번 두 번째 열차는 당시 예매하지 못한 광산구민과 지역사회의 성원에 부응하기 위해 마련됐다.

ⓒ광주 광산구청 제공
ⓒ광주 광산구청 제공

기차표 예매는 광산구민이 할 수 있다. 13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1인당 4매까지 구입할 수 있다. 성인 1인 기준 가격 80,200원에는 기차요금, 버스비, 도시락 값, DMZ 시설 이용료 등이 포함돼있다.

온라인 예매가 불편한 구민을 위해서는 전화(062-960-8989) 예매도 실시한다. 아울러 남거나 취소된 기차표는 다음달 6일 추가 예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광산통일열차는 운행일 오전 7시30분 광주송정역을 출발해 오후 12시40분 도라산역에 도착한다. 열차 안에서는 다양한 문화공연이 펼쳐지고, 카페객차에서는 참가자들을 위한 매점과 포토존도 운영된다.

도라산역에 도착한 뒤에는 DMZ 현장 탐방, 평화공연 기념행사 등도 예정돼있다. 기차는 오후 5시20분에 도라산역을 출발, 밤 10시10분 광주송정역에 도착한다.
(062)960~8256, 8772, 광주 광산구 문화예술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