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자주요 도자 명품전-'흑백의 향연'...18일 종료
중국 자주요 도자 명품전-'흑백의 향연'...18일 종료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19.08.13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광주에서 만나는 중국 자주요 도자 명품 놓치지 마세요
국립광주박물관 특별전... 한국 국보급 중국 명품 117점 전시 중

국립광주박물관(관장 김승희)에서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는 특별전 '중국 자주요 도자 명품전-흑백의 향연'이 오는 18일에 막을 내린다.

특별전 <흑백의 향연>은 중국 중국 허베이성[河北省] 한단시[邯鄲市] 츠현[磁縣]에 위치한 도자기 가마인 자주요의 명품을 국내 최초로 소개하는 전시이다. 자주요 도자는 거친 태토 위에 하얀 화장토를 발라 표면을 깨끗이 단장하는 것이 특징이다.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이번 전시에서는 중국 1급 유물(우리나라의 국보급) 13점을 포함하여 중국 자주요박물관의 대표 소장품 117점을 선보이고 있다. 현재까지 9만255명이 다녀갔다.

국립광주박물관은 “닷새 뒤면 중국 자주요 도자 명품은 원래의 보금자리인 중국으로 돌아간다”면서 “어쩌면 우리나라에서 최고급의 자주요 도자 명품을 만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를 잡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