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의회,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광주 남구의회,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8.05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의 경제전쟁에 대한 규탄이 이어지는 가운데 광주 남구의회(의장 조기주)도 5일 성명을 내고 "이본의 명분 없는 경제 보복 행위'를 강하게 규탄했다. 

남구의회는 성명에서 "일본 정부가 지난 7월 1일부터 반도체등의 핵심소재에 대한 수출규제 조치에 이어 8월 2일 포괄적 수출 우대 자격인 화이트리스트에서 한국을 배제한 것은, WTO협정과 국제법에 반하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광주남구의회 의원들이 5일 일본의 경제보복을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광주남구의회 제공
광주남구의회 의원들이 5일 일본의 경제보복을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광주남구의회 제공

또 "자유롭고 예측 가능한 경제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해 온 국제사회의 공조에 심각한 위협을 주고 있다"고 일본 정부를 비난했다. 

광주남구의회는 "일본 정부는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에 대한 철회와 강제동원 피해자들에게 진심어린 사과와 정당한 배상금을 지급해야 한다"며 "향후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가 철회될 때까지 NO-NO JAPAN 운동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