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으로 전남 바다를 한눈에
스마트폰으로 전남 바다를 한눈에
  • 박인배 기자
  • 승인 2019.07.28 0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해양수산과학원, 실시간 어장관측 정보 제공 모바일 앱 개발

전남도해양수산과학원(원장 오광남)은 연안해역의 수온 등 해양환경 관측 정보를 스마트폰으로 검색할 수 있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전남바다알리미’를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자체 개발한 ‘전남바다알리미’ 앱은 전남 해역 관측 자료뿐만 아니라 국립수산과학원, 국립해양조사원 및 기상청 등 각 기관에서 관측하는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특히 위젯 기능인 ‘전남바다알리미’에서는 스마트폰 메인 화면에서 실시간으로 손쉽게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스마트폰 설치 프로그램인 ‘Play 스토어’ 등을 통해 무료로 설치할 수 있다.

어업인이 이 위젯을 활용하면 해황 환경에 따라 양식생물 씨붙임(채묘) 시기, 먹이 공급과 출하 시기 등을 판단해 수산물 생산에 큰 도움을 받을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해양수산과학원은 태풍이나 고·저수온 등 이상 징후가 포착되면 신속히 대응하게 돼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

전남해양수산과학원은 지난 15일 국립수산과학원과 실시간 어장관측 시스템 연계와 활용을 위한 협의체를 구성하고 전남 시범 해역 7개소의 연계작업을 시작했다. 또한 2022년까지 전남 195개소에 관측 장비를 구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