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북구의회, ‘일본 수출제한 조치 규탄’
광주북구의회, ‘일본 수출제한 조치 규탄’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7.19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의 수출규제조치에 대한 비난여론이 거센 가운데 광주 북구의회(의장 고점례)가 18일 오후 북구청 소녀상 앞에서 아베정권을 규탄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광주북구의회 제공
ⓒ광주북구의회 제공

광주 북구의회는 성명에서 “일본 아베정권은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대법원 판결과 결부 시켜 치졸하고 일방적인 수출제한 조치라는 경제전쟁을 선포했다”며 “정권의 정치적 이득을 위한 일방적인 경제조치는 세계적 비난과 일본을 더욱 고립시킬 뿐이다”고 수출제한 조치를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아베정권은 강제징용과 위안부 피해 문제에 대해 책임회피 등 후안무치 행태가 계속 되고 있다”며 “과거의 죄를 인정하고 진심어린 사과를 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광주북구의회는 "△문재인 정부의 수출제한 조치에 대한 강경한 대응지지 △자유무역을 역행하는 일방적인 수출제한 조치 즉각 중단 촉구 △위안부 문제와 강제징용 피해자들의 대한 구체적인 조치 이행 △북구의회 일본제품 불매, 일본여행 중단"을 선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