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통일열차학교, 안중근의사 모신 해동사 참배
전남통일열차학교, 안중근의사 모신 해동사 참배
  • 박인배 기자
  • 승인 2019.07.19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전남통일희망열차학교는 유라시아 대장정(7월 24일~8월 9일)을 앞둔 국내 3차 캠프의 첫 번째 행사로 안중근 의사를 모신 전남 장흥의 해동사를 참배하였다.

7월 19일 통일열차학교 80명의 학생과 참가 교사들은 장흥군 장동면에 위치한 국내 유일의 안중근 의사 배향사당인 해동사에서 헌화와 헌시 낭독, 안중근 의사의 조국애와 애민정신을 기리는 강의 등 의사의 사상과 가치관을 이해하고 삶에 실천하기 위한 추모행사를 진행하였다.

2019 전남통일희망열차학교 참가 학생들이 19일 안중근 의사를 기리고 있는 전남 장흥군 장동면 해동사를 방문하여 참배하고 있다. ⓒ전남도교육청 제공
2019 전남통일희망열차학교 참가 학생들이 19일 안중근 의사를 기리고 있는 전남 장흥군 장동면 해동사를 방문하여 참배하고 있다. ⓒ전남도교육청 제공

해동사는 지난 1955년 장흥에 살던 유림과 순흥 안씨들이 안중근 의사의 후손이 없어 제사를 지내지 못하는 것을 안타까워하며 나라에 건의하여 건립했다.

학생들은 이곳을 참배하기 전 안중근 의사 기념비가 있는 정남진전망대에서 그 동안 준비한 퍼포먼스를 펼치며, 조국의 완전한 독립과 지구촌의 중심 역할을 담당하는 미래의 조국을 위한 주역이 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