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문화원, 광주여성단체협의회 감사패 받아
아시아문화원, 광주여성단체협의회 감사패 받아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19.07.11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문화원(원장 이기표)은 11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대회의실에서 지역민 문화복지증진 및 지역상생협력에 기여한 공로로 광주광역시여성단체협의회(회장 오경자)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광주여성단체협의회는 감사패를 통해“우수한 콘텐츠 창제작과 활발한 교류 사업을 통해 지역민 문화복지 증진과 문화예술인재 일자리 창출 등 아낌없는 지원으로 지역상생협력에 기여해줘 감사하다”는 뜻을 전했다.

이에 앞서 아시아문화원은 이날 오전 지역협력 강화를 위한 민관네트워크 구축 사업 일환으로 광주여성단체협의회 회장단을 초청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투어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들은 지역 작가와 아시아 작가 매칭 전시인 <라이트 온 더 무브>,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연계 아카이브 전시인 <아시아의 표해록> 등을 관람했다. 이후 간담회에서는 문화전당과 아시아문화원 사업과 역할 등에 대한 설명에 이어 지역과의 상생협력을 위한 방안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기표 아시아문화원장은 “문화원은 앞으로도 여성단체협의회와 함께 지역문화예술 육성과 여성 인재 역량 강화에 힘쓰겠다”며 “지속적인 교류를 기반으로 전당과 지역이 상생하는 협력의 기회를 만들어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오경자 광주여성단체협의회장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을 방문하여 새로운 전시들을 둘러볼 수 있어 좋았고, 전당 사업을 더욱 이해하는 계기가 됐다”며 “전당과 함께 지역의 문화예술 활성화와 지역 여성 문화감성 향상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문화원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정치, 경제, 여성, 복지 등 각 분야 시민사회단체 관계자 등을 초청해 문화전당 투어 및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지속적인 소통과 의견 수렴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