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인이 함께 만든 지도로 수영대회 홍보한다
세계인이 함께 만든 지도로 수영대회 홍보한다
  • 이상현 기자
  • 승인 2019.06.04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4일 2019광주세계수영대회 글로벌 홍보 캠페인 행사
대회 참가선수 자신의 나라에 지문 찍어 지도 완성…홍보·화합
이낙연 총리 “광주세계수영대회 성공대회 될 것이라 확신한다”

광주광역시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을 기원하는 이색 홍보캠페인을 진행한다.

광주시는 4일 오후 수영대회 경기장인 염주종합체육관 내 빛고을체육관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와 이용섭 광주시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조영택 수영대회조직위 사무총장과 대회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광주세계수영대회 글로벌 홍보 캠페인’ 행사를 개최했다.

ⓒ광주시청 제공
ⓒ광주시청 제공

이번 캠페인은 수영대회 기간 세계지도가 그려진 하얀 캔버스를 선수촌 웰컴센터에 비치해 대회 참가선수가 자신의 나라에 알록달록한 색의 지문을 찍어 세계지도를 완성하고 수영대회의 홍보와 함께 전 세계가 광주를 통해 하나로 이어진다는 상징적인 메시지를 담아내기 위해 마련됐다.

완성된 지도는 홍보캠페인 설명 문구와 함께 선수촌 내 포토존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이 총리는 “2015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대회가 저비용 고효율의 대회로 치러졌듯이 광주수영대회도 성공적인 대회가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이낙연 총리와 이용섭 시장, 김영록 도지사, 조영택 사무총장이 우리나라를 대표해 캔버스 세계지도 한반도 부분에 첫 지문을 날인하고 서명하는 퍼포먼스가 진행됐다.

특히 이 시장은 북한의 수영대회 참가를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북한지역에 수영대회의 색깔인 파란색을 표시했다.

이용섭 광주광시장은 “광주를 찾은 전 세계인이 함께 지문으로 만든 세계지도가 화합과 평화의 상징이 되길 바란다”며 “화합의 장인 이번 수영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되도록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