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시민 체험 양봉장’ 운영
광주시, ‘시민 체험 양봉장’ 운영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4.24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7월 양봉 교육 및 채밀 체험

광주광역시는 생태계 보존과 환경 보호를 위해 오는 27일 ‘2019년 시민 체험 양봉장’의 문을 연다.

지난 2016년 시작돼 올해로 4회째를 맞은 ‘시민 체험 양봉장’은 (사)한국양봉협회 광주광역시지회에서 주관하며, 북구 망월동 인근(담양 고서면) 양봉단지에서 실시된다.

특히 올해 사업은 기존 양봉장 체험자들의 만족도와 체험 인원 확대 요구에 따라 180명으로 확대됐다.

신청자는 5월부터 최종 채밀 때(7월 초 예정)까지 매주 토요일 정기 체험 행사에 참여하게 된다.

이번 행사는 참여 시민에게 벌통을 대여한 후 현장에서 양봉에 대한 교육·체험 등을 실시하고, 벌통에서 생산된 벌꿀 전량을 체험자가 균등 분배해 가져가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