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통일열차’, 예매 15분 만에 매진
‘광산통일열차’, 예매 15분 만에 매진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4.01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26일 광주송정↔도라산역 왕복

이달 26일 광주송정역과 도라산역을 왕복하는 ‘광산통일열차’가 티켓 예매 15분 만에 300석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광산구(구청장 김삼호)는 코레일,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과 함께 판문점 남북정상회담 1주년 등을 기념하기 위해 통일 특별열차를 운영하기로 2월 28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 송정역에서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와 코레일 광주본부(본부장 이선관),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이사장 양동호)이 2월 28일 통일열차 편성·운영 업무협약식을 개최하고 있다. ⓒ광주 광산구청 제공
광주 송정역에서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와 코레일 광주본부(본부장 이선관),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이사장 양동호)이 2월 28일 통일열차 편성·운영 업무협약식을 개최하고 있다. ⓒ광주 광산구청 제공

이어 이달 1일 오전 9시 온라인 광산구 문화공연 예매사이트와 전화로 예매를 받기 시작했고, 시민의 큰 관심 속에 이른 시간 예매가 마무리 된 것. 광산구는 온라인 96건에 271명, 전화 12건에 29명이 각각 티켓을 예매했다고 밝혔다.

광산구는 예매 취소·환불 등이 있을 경우, 구 홈페이지에 공고해 추가 티켓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광산통일열차는 운행 당일 오전 7시50분 광주송정역을 출발해 도라산역을 향하고, 밤 10시 돌아온다. 광산구는 도라산역을 포함한 열차 안팎에서 통일 관련 다양한 문화공연과 강연, 행사와 체험 등을 준비해 참가 시민과 함께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