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광주박물관- 신안군 업무협약 체결
국립광주박물관- 신안군 업무협약 체결
  • 조현옥 편집위원
  • 승인 2019.03.13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광주박물관(관장 김승희)과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13일 국립광주박물관 회의실에서 신안군 문화유산의 보존과 활용 및 박물관·미술관 건립과 운영 관련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국립광주박물관은 최근 국립중앙박물관으로부터 신안해저문화재 1만 7천여 점과 향후 관리 권한까지 이관 받아 지역민들의 관심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신안군은 박우량 군수 취임 이후 신안군을 떠난 지역의 문화유산을 보존하기 위해 박물관과 미술관 등을 건립하기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국립광주박물관 제공

이번 업무협약은 신안해저문화재를 매개로 지역문화의 발전을 도모하고자 하는 양 기관의 뜻이 맞아 이루어지게 되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앞으로 본격적으로 신안군 박물관·미술관 건립 관련 사업뿐만 아니라, 신안해저문화재, 신안군의 역사와 문화를 일반에 널리 알리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신안해저문화재를 전시할 수 있는 공간 확보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면서 “박물관 건립 준비 과정에서 국립광주박물관과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승희 국립광주박물관장 역시 “신안해저문화재는 국립박물관의 것이 아니라 국민의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신안군의 문화유산을 널리 알리는 일이라면 무슨 일이든 마다하지 않겠다.”고 말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