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부패방지 시책 ‘우수’
전남대, 부패방지 시책 ‘우수’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2.10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대학교가 공공기관 부패방지를 위한 시책평가 결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전남대는 국민권익위원회가 신입생 2,500명 이상 12개 국·공립대학을 대상으로 외부전문가 평가와 현지점검을 통해 실시한 2018년도 부패방지시책 평가 결과, 전년도 3등급에서 2등급으로 한 단계 상승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전남대학교 정문.
전남대학교 정문.

전남대 평가점수는 평가대상 대학 평균(77.7점)보다 훨씬 높은 83.4점이다.

이같은 평가는 ▲위로부터 솔선수범하는 반부패·청렴정책 추진단 운영 ▲청렴 자가진단 시스템 구축 ▲청렴수준 진단·개선을 위한 자체청렴도 측정 등의 제도마련에 힘쓴 결과로 풀이된다.

전남대는 앞으로 1등급 달성을 위해 부서별 청렴자율신천 프로그램 운영은 물론 반부패 추진계획수립·이행, 청렴생태계 조성, 부패위험 제거 개선 등 미진한 지표도 개선해 나가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