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로 보는 광주 부동산시장
‘빅데이터’로 보는 광주 부동산시장
  • 광주in
  • 승인 2019.02.09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방 부동산 ‘맵플러스’ 서비스 론칭

광주·전남 부동산 전문 포털 사랑방 부동산(home.sarangbang.com)이 지역 부동산 빅데이터를 한 장의 지도에 집약한 ‘맵플러스(Map+)’ 서비스를 7일 론칭하여 운영 중이다. 

맵플러스는 광주·전남지역 아파트, 오피스텔, 도시형생활주택의 매물, 실거래가, 시세 변동폭, 학군 정보, 인근 중개업체 위치까지 사랑방이 지난 10여년간 쌓아온 자체 부동산 데이터를 손쉽게, 한 눈에 볼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다.

광주지역 모든 아파트와 장성, 나주, 화순, 담양 등 광주 근교까지 영역을 넓힌 것은 물론 단지별, 동네별, 자치구별로 분류한 정보까지 한꺼번에 구현된다는 점이 맵플러스의 가장 큰 장점이다.

가격 정보는 사랑방 시세와 국토교통부 실거래가를 구분해 신뢰도를 높였다.

또 현재 시세 대비 6개월부터 5년 전까지를 비교, 변동폭을 색으로 나타내 전체적인 가격 흐름 파악이 용이하도록 설계됐다. 시세가 오른 지역은 붉은색으로, 시세가 떨어진 지역은 파란색으로 구분된다.

사랑방 부동산 맵플러스는 ‘내 조건에 딱 맞는 바로 그 집’ 검색 기능도 강화했다. 매매·전세·월세, 면적, 가격대, 준공년도, 세대수, 층수 등

거주지를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한 기준 중 하나인 학군 정보도 지도 상 클릭 한 번으로 확인 할 수 있게 됐다.

이 밖에 우리동네 중개사무소 위치 정보도 서비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