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전남대,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1.11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일자리센터, 청년사회진출지원 위해
수익 전액 지역청년·대학생 위해 재투자

전남대학교가 청년들의 사회진출을 지원할 사회적 협동조합을 설립했다.

전남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센터장 고준 교수)는 최근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사회적경제 영역에서 청년들의 다양성을 바탕으로 ▲문화・예술지원 활동 ▲교내 협동조합 활동 컨설팅 ▲취약계층 진로・취업지원 사업을 수행할 ‘청년사회진출지원(이하 청사진) 사회적 협동조합’을 설립했다.

‘청사진 사회적협동조합’은 진로 및 취업, 교육사업, 사회적 경제분야, 청소년지원사업 등 각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2019년 1월 융합인재교육원과 함께 지역 및 대학 내 공동체 가치 함양을 위한 사회혁신 아이디어를 공모하는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또 사회적경제 영역을 통해 정부지원사업 공모는 물론 직접 진로와 취업지원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사회적경제는 혁신적 아이디어로 사회문제 해결과 이윤 창출을 동시에 할 수 있는 분야로, 도시재생・마을기업・사회적기업・협동조합・자활사업 등의 형태를 말한다. 청년 일자리문제 해결 차원에서도 장려되고 있다.

그러나 일반 협동조합과 달리 비영리법인격으로 배당이 금지되어 있어, 수익은 모두 다시 지역 청년과 대학생들을 위해 재투자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