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상의, 2019년 신년인사회 성료
광주상의, 2019년 신년인사회 성료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9.01.06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인, 기관단체장 등 600여명 참석 ”

광주상공회의소(회장 정창선)는 지난 3일 오전 10시30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윤병태 전라남도 정무부지사를 비롯한 지역 국회의원, 기관단체장, 기업인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찬 새해의 포부를 밝히며 정진을 다짐하기 위한 ‘2019년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기해년 새해를 맞아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통해 청년에게 희망을 주는데 지역의 모든 역량을 한데 모으기로 하였다.

지난 3일 광주상공회의소가 주최한 '2019신년 인사회' 장면.
지난 3일 광주상공회의소가 주최하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신년 인사회'.

정창선 회장은 신년사에서 지난해는 지역의 굵직한 과제들을 풀어내는 뜻 깊은 한해로 민선 7기 시작과 함께 지역의 오랜 과제였던 광주 민간공항 이전 문제를 2021년까지 무안공항으로 통합키로 결정하였고,

특히 “찬반 논쟁을 거듭해 온 광주 도시철도 2호선을 건설하기로 확정하는 등 광주전남 발전을 위한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만들었다”고 말했다.

정회장은 “올해 광주는 국비 예산2조2천억원, 전라남도는 6조8천억원의 사상 최대 예산을 확보해 지역의 숙원 사업과 현안 등을 해결할 수 있는 원동력이 마련된 만큼 광주상공회의소도 중앙정부와 지자체는 물론 유관기관과 유기적 협력체제를 구축하고 지역경제 발전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광주상의가 지역 기업들이 급변하는 4차산업 혁명시대를 선점할 수 있도록 제조업과 사물인터넷, 블록체인과 공유경제 등 선도 기술 교육 기회와 경영정보 제공에 앞장서고, 상공인들의 적극적인 투자를 유도해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기업육성과 지역 인재에 대한 교육과 지원 활동도 한층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정창선 광주상공회의소 회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윤병태 전라남도 정무부지사의 신년사와 김동찬 광주광역시의회 의장과 장휘국 광주광역시교육감, 박주선․송갑석․장병완․천정배․최경환 국회의원의 건배제의 순으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