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금감원 감사장' 수상
광주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금감원 감사장' 수상
  • 광주in
  • 승인 2018.10.30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억 7천만원 보이스피싱 예방 격려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이 30일 광주은행 본점에서 금융감독원 광주전남지원(지원장 조운근)으로부터 ‘2018년도 상반기 전기통신 금융사기 피해 예방’ 감사장을 수여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감사장은 2018년도 상반기에 전기통신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한 우수 영업점 직원들에게 금융감독원 명의로 수여됐으며, 광주은행 전남영업부 정유진 계장, 영산포지점 정지은 계장, 각화동지점 강보은 계장이 수상했다.
 

(사진 맨 왼쪽부터) 조운근 금융감독원 광주전남지원장, 강보은 광주은행 각화동지점 계장, 정유진 광주은행 전남영업부 계장, 정지은 광주은행 영산포지점 계장, 송종욱 광주은행장.


광주은행은 2017년도에 총 69건·3억 8천만원의 피해를 예방하고, 2018년 상반기에는 총 37건·3억 5천 4백만원의 보이스피싱을 예방하는 등 2018년 현재 총 71건·5억 7천만원의 피해를 예방했다.

한편 금융감독원과 범금융권은 10월 한달동안 ‘보이스피싱 제로(Zero) 캠페인’을 실시 중으로 광주은행과 금융감독원 광주전남지원은 지난 5일 보이스피싱 근절을 위한 합동 가두캠페인을 실시한 바 있다.

또한 광주은행은 금융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쌍촌복지관, 효령노인복지재단, 북구노인복지회관, 상록실버회관, 바라밀실버하우스 등을 직접 방문해 금융사기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