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18 목 20:50

광주in

HOME 교육·인권 평택촌놈의 주식 포커스
시장 점검과 관심 종목 포트폴리오
  • 정오영 <평택촌놈> 대표
  • 승인 2018.09.30 16:35
  • 댓글 0

추석 연휴를 앞두고 국내증시는 단기반등을 시도했다. 그리고 추석 연휴 기간 동안 미국 증시는 소폭 하락, 중국 증시는 큰 상승을 하는 움직임을 보이며 우리나라 증시도 추석 연휴 직후 크게 반등하는 모습을 보였다.

코스피 지수 기준으로 아래로는 2250 위로는 2320 위아래 70p 정도의 박스권이 계속해서 나타나고 있었는데 지난 목요일 코스피 지수는 장중 2350 선을 돌파하며 현재 단기적으로 강한 추세를 보인다고 할 수 있다.

이번 한 주 관심 가져야 할 이슈는 제 2차 북미정상회담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볼 수 있다. 돌아오는 11월 미국의 중간 선거를 앞두고 지지율을 끌어올려야 하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입장에서는 무조건 중간선거 이전에 북미 2차 정상회담을 실현시킬 필요성이 있다.

따라서 폼페이오의 북한 방문과 그 이후에 트럼프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사이의 만남 그리고 비핵화에 대한 움직임이 계속 이슈로 나올 것이다. 그와 연관하여 남북 경협주도 또 다시 움직임을 보일 가능성이 있다.

러시아가 남북통일에 대한 움직임을 적극 지지하겠다고 밝히면서 러시아가 특히 강정을 보이고 있는 천연 가스관 그리고 유라시아철도 등도 언제나 움직일 수 있는 테마주로 분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당장 다음 달부터 지뢰제거 사업과 유해발굴사업이 연달아 지속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지뢰제거 관련한 장비나 로봇, 드론 관련한 종목들도 개인투자자들이 관심을 갖고 단기적으로는 충분히 5% 정도의 반등이 가능하다고 본다.

바이오와 제약 관련주들은 단기에 급등한 상황에서 거품론도 제시되고 있다. 이런 상황에 확실한 모멘텀이 있는 남북 경협주에 대해서 고점대비 20% 이상 조정을 받은 종목들은 언제든 매수 타이밍을 노리고 관심종목 포트폴리오로 구축 해 놓는 것이 좋다.

종목별로 살펴보면 북한의 열악한 의료 실태를 지원하기 위한 백신 관련하여 녹십자, 녹십자랩셀, 녹십자홀딩스, 유유제약, 아미노로직스, 조아제약 등이 백신 지원 테마로 분류가 된다.

분유 지원 사업 관련하여 남양유업, 매일유업, 보령메디앙스, 아가방컴퍼니 등은 신생아 출산과 분유지원 관련주로 분류가 된다. 하지만 백신이나 분유 등은 유엔의 제재조치가 계속되는 한해서는 제한적으로 움직일 수밖에 없다.

따라서 유엔의 제재조치가 어느 정도 완화가 된다는 소식이 들리면 이러한 종목들이 한 차례 요동칠 가능성이 있다. 이런 종목들을 관심종목에 넣어 두고 관찰하는 것이 관심 종목 포트폴리오가 되겠다.

북한을 관통하여 철도를 건설하기 위해서 노후 철도 정비, 도로 정비 등을 위해서는 중장비 지원도 필수적일 수밖에 없다.

이와 함께 개성공단뿐만 아니라 농경단지 건설에 대한 얘기도 나오고 있고 이러한 테마주 들 중에서 농기계 관련하여 동양물산, 아세아텍, 대동공업 등이 있고 비료 지원 관련 종목으로 조비, 남해화학, KG케미칼 등이 대표적인 테마주로 분류할 수 있다.

그러나 이런 종목들도 역시나 유엔의 제재조치 완화 움직임을 지켜보면서 접근 하는 것이 필요하고 중장기적으로 모아 가는 관점이라면 종목의 주가가 조정을 받고 하단에서 횡보할 때 접근하면추격매수를 피할 수 있다.

오늘은 간단하게 시장을 점검하고 앞으로 북미 2차 회담 관련하여 남북 경협 주는 어떤 종목들이 있는지 알아봤다.

현재 시장은 겉으로 보면 강한 움직임을 보이는 듯하지만 일부 종목이 지수를 이끌어 가고 있고 파생상품이 지수를 선도하는 기형적인 모습이 나타나고 있기 때문에 종목을 매매함에 있어서는 이미 상승하고 있는 종목을 추격 매수하기 보다는 지금 언급한 종목들처럼 이슈가 있으면서 가격 메리트가 있는 그런 종목을 선택하는 것이 현재의 관점에서 현명한 매매 방법이라고 할 수 있겠다. 독자들의 여러분의 성공 투자를 기원한다.

정오영 <평택촌놈> 대표  www.502.co.kr

<저작권자 © 광주i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오영 <평택촌놈> 대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