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자치구 폭염 예산 1억원 추가 지원
광주시, 자치구 폭염 예산 1억원 추가 지원
  • 조지연 기자
  • 승인 2018.08.0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보호…폭염대응 자치구 지원액 총 16억여 원

광주광역시는 8월 중순을 올해 폭염의 고비로 보고 시민 안전과 건강보호를 위해 5개 자치구에 재난안전특별교부세 총 1억원을 추가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광주시는 폭염이 막바지에 접어들었다고 보고, 폭염이 해소될 때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시민의 생명과 재산 피해를 예방하고, 특히 독거노인 등 폭염 취약계층 보호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한편, 광주시는 이용섭 시장의 폭염대책의 차질 없는 추진 지시에 따라 올 여름 폭염 관련 예산 총 16억2천만원을 자치구에 지원했다.

부문별 지원 내역을 보면, 농작물 가뭄극복을 위한 양수작업‧관정개발·축사 온도조절장비 등 5억원, 무더위 쉼터 냉방비 2억6000만원, 살수 차량 2억6000만원, 그늘막 쉼터 조성 2억원, 쿨링포그 설치 2억원, 폭염예방 홍보 2억원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