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7.15 일 15:19

광주in

HOME 정치 광주시
광주시, 국제그린카전시회&로봇박람회 개최5~7일 DJ센터에서 통합 개막…30개국 236개 업체 참여

친환경자동차, 스마트가전 등 선봬…4차 산업혁명 ‘한눈에’

광주광역시는 5일부터 3일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제11회 국제그린카전시회와 2018광주국제IoT․가전․로봇박람회를 통합 개최한다고 밝혔다.

광주시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 KOTRA, (재)광주그린카 진흥원등이 공동주관하는 이번 국제그린카전시회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응할 친환경 자동차산업의 첨단기술과 트렌드 변화, 로봇기술 등을 관람할 수 있는 종합전시회다.


올해 행사에는 30개국 236개 업체가 참여해 433개 부스를 운영한다.

먼저 기아자동차와 현대자동차, 토요타, 닛산, BMW 등 126개의 글로벌 자동차 회사들이 친환경 자동차를 비롯해 농업용 전기차, 전기트랙터, e-스쿠터, 삼륜 EV Car 등 국내외에 출시된 전기자동차를 선보인다.

또 프랑스 무인차량회사 나브야(Navya)와 폴란드 전기모터 생산회사인 코멜(Komel) 등 해외 21개 업체가 자사 대표 제품을 전시하고, 영국의 자동차제조무역협회(SMMT) 사절단도 방문할 예정이다.

2018광주국제IoT․가전․로봇박람회에는 삼성전자, 광주공동브랜드 등 지역 대표 가전 대기업을 포함한 국내․외 110개 업체가 참여해 IoT 홈가전을 비롯한 스마트 가전제품, 로봇산업 관련 제품 등을 전시한다.

더불어 태국 투자환경 설명회, 유럽연합시장 투자 세미나, 대체부품 인증제도 설명회, 국제첨단자동차기술컨퍼런스, 광주 전기자동차 선도도시 조성을 위한 포럼 등 각종 컨퍼런스 행사와 ‘현대자동차 NEXO와 함께하는 수소전기하우스’, 빛고을로봇페스티벌, 빛고을드론경진대회 등 부대행사도 다채롭게 진행된다.

이 밖에도 우수 제품의 해외시장 수출판로 개척을 위해 유럽국가와 미국, 인도, 일본, 러시아 등 글로벌 기업의 유력 해외 바이어를 대거 초청한 수출상담회가 동시에 열린다.

○ 한편 국제그린카전시회는 지난 2008년 국내 최초로 개최된 친환경자동차 전문전시회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선정한 유망전시회이자 국내에서 유일하게 국제전시연합(UFI)으로부터 국제인증을 받은 전시회다.

조지연 기자  donghae112@naver.com

<저작권자 © 광주i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